전체뉴스

Total News

스타들이 사랑하는 에이원 인기 브랜드 '조이'와 '리안'

입력 2016-06-07 16:23:00 수정 2016-06-07 16:23: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에이원의 조이와 리안이 제7회 서울베이비페어에서 각각 배우 정가은과 개그맨 김재욱의 유모차로 선택을 받았다.


배우 정가은이 선택한 조이 디럭스형 유모차 크롬은 멜란지 원단 소재로 제작돼 고급스러움을 연출한다. 크로미움, 카키, 멜롯 등 세련된 색상에 9.5kg의 초경량 설계와 충격흡수가 뛰어난 바퀴로 스타일과 안전성 둘 다 잡았다. 주행모드, 양대면 모드 상관 없이 간편하고 컴팩트하게 접을 수 있다.


개그맨 김재욱은 첫 아이의 유모차로 리안 스핀 로얄을 장만했다. 티타늄컬러 프레임과 가죽 포인트가 매력적인 리안 스핀 로얄은 시트분리 없이 손잡이 조작 한 번으로 간편하게 양대면 기능이 가능하다. 27cm의 공기주입식 에어타이어는 지면에서 받는 충격을 흡수 및 분산시켜 안정적인 승차감을 선사한다. 3단계 풀 차양막이 있어 아이를 완전히 눕힌 상태에서도 자외선을 완벽하게 차단한다.

키즈맘 김경림 기자 limkim@hankyung.com

▶최근 발생하는 묻지마 범죄, 어떻게 생각하세요?
입력 2016-06-07 16:23:00 수정 2016-06-07 16:23:00

#베이비페어 , #유모차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