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서울 사는 어린이라면 '우리아이 건강관리의사' 신청하세요

입력 2016-09-22 11:32:25 수정 2016-09-22 11:32:2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시는 시내 어린이들의 바른 성장을 위해 '우리아이 건강관리의사' 제도를 10개 자치구에 적용한다고 22일 밝혔다.

우리아이 건강관리의사 제도는 0~12세라면 지역 건강관리의사에게 건강 상담 등을 받을 수 있게 하는 사업을 말한다. 서울에 거주하는 어린이라면 누구든 참여 자격이 주어진다. 접수는 사업 참여기관이 직접 받는다. 어린이 혹은 보호자가 신청서를 작성해 내기만 하면 의료·건강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건강관리의사는 접수 즉시 담당 어린이에 맞는 건강관리 계획과 상담, 건강평가 과정을 1년 단위로 진행한다. 어린이는 예방접종과 건강검진을 마치면 신체발육 등의 건강 상담을 꾸준히 받게 된다. 건강 상담에는 만성질환과 알레르기질환 등 전문적 분야도 가능하다. 경우에 따라서는 전문 의료기관 등과 연계하는 서비스도 받을 수 있다.

사업 참여기관은 성동, 성북, 구로, 용산, 강북, 은평, 양천, 동작, 강동, 중구 등 10개 자치구 내 보건소다. 아울러 구역 내 국가예방접종과 영유아·학교 건강검진을 수행하는 의료기관도 포함된다.

노유진 키즈맘 기자 genie89@hankyung.com
입력 2016-09-22 11:32:25 수정 2016-09-22 11:32:25

#이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