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배우 곽지민 10월 결혼…예비 신랑은 동갑내기 회사원

입력 2016-09-23 09:52:09 수정 2016-09-23 09:52: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배우 곽지민(31)이 결혼 소식을 알렸다.

23일 한 매체는 곽지민이 10월 중순 서울 인근의 한 웨딩홀에서 동갑내기 남자친구와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라고 보도했다.

곽지민의 예비신랑은 평범한 회사원이라는 사실 외에는 구체적인 신상정보가 알려지지 않았다. 두 사람은 가족과 지인들만 초대하는 비공개 예식을 올릴 계획이다.

예비 부부인 두 사람은 오래 전부터 알고지낸 사이로, 친구처럼 편하게 지내오다 연인으로 발전해 결혼에까지 골인하게 됐다.

한편, 곽지민은 지난 2003년 영화 '여고괴담3-여우계단'을 통해 연예계에 데뷔했고, 2004년 김기덕 감독의 영화 '사마리아'를 통해 선보인 파격적인 연기로 강한 인상을 남겼다. 그해 열린 제5회 부산영화평론가협회상 신인여우상을 받기도 했다. 그는 '프라하의 연인', '시리즈 다세포 소녀', '굿닥터', '유령' 등 많은 작품에서도 감초 역할을 해 왔다.

노유진 키즈맘 기자 genie89@hankyung.com
입력 2016-09-23 09:52:09 수정 2016-09-23 09:52:09

#곽지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