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제주 어린이집서 '10개월 남아' 학대 의혹

입력 2016-10-13 21:09:57 수정 2016-10-13 21:09:5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10개월 된 남자아이를 학대했다는 의혹이 제기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제주지방경찰청은 제주의 한 어린이집에서 10개월 된 남자아이를 신생아용 의자에 장시간 앉힌 채 학대했는지 수사 중이라고 13일 밝혔다.

어린이집 원장과 보육교사는 어린 아이를 돌아다니지 못하게 의자에 장시간 앉혀 방치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수사를 진행하던 중 의자에 앉아있던 아이가 밥을 먹다 토하며 울자 다른 장소로 데려간 장면이 있기에 또 다른 학대가 있었는지에 대해서도 면밀히 조사하고 있다.

어린이집 관계자는 의혹을 부인하고 있지만 경찰은 어린이집에 설치된 CCTV를 확보, 추가 조사가 필요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김정은 키즈맘 기자 jekim@hankyung.com
입력 2016-10-13 21:09:57 수정 2016-10-13 21:09:57

#이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