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워킹맘 6인 데일리룩 엿보기] (5) 김은영 홍보대행사 AE "내게 자신감 불어넣어주는 패션 아이템은?"

입력 2016-11-21 16:29:21 수정 2016-11-21 16:29:2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아이와 함께 있을 땐 둘도 없이 자상한 엄마지만 직장에서는 똑소리 나는 워킹우먼으로 자신의 분야에서 노력하는 그들. 각기 다른 직업을 가진 6명의 슈퍼우먼을 만나 스타일링 노하우를 들어봤다.

기획 이미나 김경림 사진 남상욱(스튜디오씨)

KimEunYoung 홍보대행사 김은영 AE
버버리 코트와 체크 무늬가 결합하면 실패 확률 제로. 고품격 외모만큼이나 세련된 패션감각을 뽐내는 김은영 AE. 미니멀한 패션을 즐기지만 액세서리로 포인트 주는 것을 잊지 않는다.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1. 착용감이 뛰어난 블랙 로퍼 Kate Spade
2. 선글라스 랑방
3. 클래식 퀼팅백 샤넬. 데이지 꽃의 플로럴 향이 인상적인 향수 마크제이콥스. 무화과 향이 좋은 향수 딥디크

스타일링 포인트는 무엇인가?
평소 미니멀하고 깔끔한 룩을 선호하는 편이라 자칫 밋밋해 보일 수 있다. 그래서 무채색 의
상에 컬러감이 있는 신발이나 가방으로 포인트를 줘서 활기를 불어넣는다.


당신에게 자신감을 주는 아이템은?
스틸레토 힐을 신으면 그날 스타일에 자신감이 생긴다. 평소에는 어떤 옷에도 어울리는 블랙
이나 크림색 로퍼로 활동하기 편안한 스타일을 추구하는 편인데, 특별한 일정이 있으면 항상
스틸레토 힐을 찾는다.

따라하고 싶은 패셔니스타가 있다면?
여러 패션 블로거들을 팔로워하고 있는데 그중에서도 메리 생(Mary Sang)과 헤드빅 오피스하
우크(Hedvig Opshauh)의 패션을 유심히 살펴보고 따라해 보기도 한다.


겨울 아이템 중 스타일과 보온성을 동시에 얻을 수 있는 걸 꼽는다면?
보온성은 물론 스타일도 살려주는 니트를 추천한다. 오버핏 벌키한 짜임의 니트를 좋아한다.
포근하면서 부드러운 촉감은 물론 캐쥬얼과 포멀한 정장룩까지 다양한 패션에 두루두루 어울
린다. 참, 올 봄·여름 유행했던 오프숄더 느낌의 니트도 너무 예뻐서 애정하는 아이템이다.

아이와 외출할 때 필수품

아이 피부트러블케어는 물론 엄마의 입술, 큐티클 정리에도 활용하는 아쿠아퍼베이비 멀티 수딩오인트먼트.

위 기사는 <매거진 키즈맘> 11월호에도 게재되었습니다.
키즈맘 상세보기 kizmom.hankyung.com/magazine
입력 2016-11-21 16:29:21 수정 2016-11-21 16:29:21

#아쿠아퍼베이비 , #코콤포터노벨리 , #패션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