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웰빙맘 프로젝트] 아토피 증상 완화에 좋은 한방차

입력 2017-01-26 09:35:19 수정 2017-01-26 09:35:1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피부는 우리 몸을 덮고 있는 단순한 조직이 아닙니다. 최종 방어선이라고 할 수 있죠. 우리 몸의 가장 바깥에서 박테리아나 세균 등 외부 자극으로부터 우리 몸을 지켜주는 역할을 합니다. 아토피 피부염은 면역 체계의 균형이 깨지면서 발생하는 것으로 피부가 방어벽이 되지 못하고 정상 기능을 원활하게 하지 못하는 상태가 됩니다.

특히 겨울철에는 습도가 낮아지면서 아토피 피부의 보습 관리가 중요해집니다. 정상 피부에 비해 수분 보유력이 현저하게 떨어지는 아토피 피부는 겨울철 건조함이 심해지면서 가려움, 발진 등이 악화되어 일상생활에 불편을 느끼는 것은 물론이고 밤에 잠도 잘 이루지 못할 정도로 고통을 받게 됩니다.

건조하고 가려움이 심한 경우에는 보습제를 수시로 발라주는 것을 습관화해야 합니다. 피부 기능이 많이 떨어져 있기 때문에 한 번에 많은 양의 보습제를 바를 경우 흡수가 잘 되지 않고 오히려 피부를 막아 열이나 노폐물이 잘 배출되지 않도록 하기 때문에 아토피 증상을 악화시킬 수 있습니다. 따라서 한 번 바를 때 최대한 얇게 완전히 흡수되도록 발라주는 것이 좋고 살이 접혀서 자극이 심하고 민감해진 부위는 더 신경 써서 발라주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아토피 피부는 최소한의 자극도 줄여주는 것이 좋은데, 피부를 자극하는 합성섬유의 옷은 피하고 부드럽고 자극이 적은 면 소재의 옷을 입어주는 것이 좋습니다.

겨울철 아토피 피부에 좋은 것으로는 다시마가 있는데, 다시마를 차로 우려내서 자주 마시면 가려움과 발진 등 아토피 증상 개선에 도움이 됩니다. 또한 다시마의 풍부한 식이섬유는 혈액 속 노폐물과 독소 배출을 촉진합니다. 염증과 통증 완화에도 효과적이며 면역 세포가 많이 분포되어 있는 장 기능을 강화하는 데도 좋습니다.

오미자도 아토피 피부에 좋습니다. 오미자에는 유기산이 풍부하게 들어 있어서 피로와 스트레스를 줄여주며 피부 대사를 원활하게 만드는 데 좋습니다. 특히 다양한 비타민과 미네랄 성분들이 혈액순환을 개선해주며 폐와 기관지 등 호흡기 강화에도 도움이 됩니다. 아토피는 감기나 비염 등이 동반되어 더 악화되기 쉬운데 오미자차를 자주 마시면 호흡기 면역력을 높일 수 있습니다.

감잎차도 아토피에 좋은데, 감잎에는 감보다 비타민 C가 풍부하게 들어 있습니다. 이 성분이 항산화 효과가 있기 때문에 피부 노화를 방지하며 면역력을 높이는 데 도움이 됩니다. 아토피로 손상된 피부의 회복을 돕고 독소 배출을 촉진하는 데도 효과가 있습니다. 또한 감잎차는 가려움이나 통증을 진정시켜주며 정신적 스트레스를 줄여주고 마음을 편안하게 다스리는 데도 도움이 됩니다.

쑥차는 겨울철 추위를 많이 타고 몸에 냉기가 많은 사람들에게 좋습니다. 혈액순환이 잘 되지 않고 노폐물과 독소 배출이 원활하지 않은 경우에 특히 도움이 됩니다. 또한 쑥차는 몸을 따뜻하게 만들어주며 기운을 북돋웁니다. 쑥에 들어 있는 비타민 A 성분은 피부 기능을 강화하는 효과가 있기 때문에 아토피 피부의 증상 개선에 도움이 됩니다. 쑥차를 마시는 것도 좋고 목욕물에 쑥을 우려내서 입욕제로 사용하는 것도 긴장과 피로를 풀어주고 피부 기능을 회복시키는 데 도움이 됩니다.

김소형 <한의학 박사>
입력 2017-01-26 09:35:19 수정 2017-01-26 09:35:1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