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유행성 감염병·건강지식 '카톡'으로 받는다

입력 2017-09-06 11:03:09 수정 2017-09-06 11:03:0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앞으로 카카오톡을 이용해서 질병관리본부가 제공하는 정보를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지난 5일 질병관리본부와 카카오가 서울 충정로에서 정보공유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MOU는 모바일 플랫폼 기업 '카카오'가 보유한 각종 채널을 활용해 국민들에게 필요한 질병 예방, 건강증진 정보를 신속하고 정확하게 전달하기 위해 마련됐다.

질병관리본부가 자체 운영하고 있는 '국가건강정보포털'과 연계해 감염병, 만성질환 관련 최신 정보를 카카오 측에 제공하면 카카오가 다음백과, 브랜드 검색, 카카오톡 샵(#) 검색을 통해 많은 국민들이 최신 질병 정보를 알 수 있게 돕는다.

또한 질병관리본부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를 통해 질병별·시기별 다양한 건강수칙 영상과 카드뉴스를 확인할 수 있다.

질병관리본부 정은경 본부장은 "국민건강 보호를 위해 국민 눈높이에 맞춰 설명하고, 이용자 가까이에서 소통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이번 협약으로 민-관 질병정보 공유 체계가 강화되면 궁극적으로 신종 감염병 발생 등 공중보건 위기상황 발생에도 신속하고 정확하게 위기소통이 가능해 질 것이다. 감염병 차단과 위기대응 능력 향상에서 도움을 줄 것"이라고 말했다.

질병관리본부는 이번 MOU 소식을 확산시키기 위해 유명 카카오톡 이모티콘 작가인 단발 신사숙녀와 함께 '언제나 건강하라능~'이라는 질병예방 이모티콘도 개발해 국민 모두가 다운 받을 수 있는 행사도 함께 진행한다.

이벤트는 오는 19일까지 이어지며 선착순 마감이다. 질병관리본부 카카오톡 플러스친구와 친구를 맺으면 움직이는 이모티콘 12종을 무료로 다운받을 수 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7-09-06 11:03:09 수정 2017-09-06 11:03:09

#카카오톡 , #감염병 , #카카오 , #질병관리본부 , #유행병 , #헬스 , #5살 이상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