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여성가족부, 민관 합동 '성평등위원회' 출범 준비

입력 2017-09-06 15:02:44 수정 2017-09-06 15:05:0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여성가족부가 민관 합동 태스크포스('성평등위원회 출범 준비 TF')를 구성하고 6일 제1차 회의를 개최한다. 이는 대통령 직속 '성평등위원회' 설치를 위한 것으로 최근 정부가 발표한 '국정운영 5개년 계획' 중 주요 국정과제인 '실질적 성평등 사회 실현' 정책을 구체화하려는 움직임으로 풀이된다.
'성평등위원회 출범 준비 TF'는 여성가족부 차관을 단장으로 하며 한국여성단체연합회와 한국여성단체협의회를 비롯해 행정‧노동‧성평등 정책 등 분야별 민간전문가까지 총 12명으로 구성됐다.

제1차를 시작으로 계속될 회의에서는 성평등위원회의 주요 역할과 기능, 조직구조는 물론 현 정부에서 핵심적으로 추진할 성평등 목표도 논의할 예정이다. 여성가족부는 그 동안 저출산 정책, 고용 정책 등 정부정책 수립 시 성평등 가치가 반영되지 않아 여성의 낮은 고용률, 성별임금격차, 저출산 문제, 스토킹‧데이트폭력 등의 문제가 지속된다고 분석했다.

이에 성평등 관련 문제를 실질적으로 총괄˙조정할 대통령 직속 성평등위원회의 콘트롤타워 역할을 여성가족부가 직접 해 성평등정책 추진체계가 크게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성평등위원회 설치 및 운영 관련 법령 제‧개정 및 관계부처 협의는 오는 10월 중 이뤄질 예정이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7-09-06 15:02:44 수정 2017-09-06 15:05:06

#여성가족부 , #성평등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