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선택약정할인' 25% 15일부터 시행

입력 2017-09-15 14:58:25 수정 2017-09-15 14:58:2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오늘부터 휴대전화 선택약정할인율이 20%에서 25%로 높아진다.

6만원 대 LTE 데이터 요금제를 기준으로 월 할인액이 현행 1만2천 원에서 1만5천 원으로 3천 원 이 늘어나는 셈이다.

다만, 선택약정할인율 조정은 우선 신규 약정자만 적용된다는 점을 유의해야한다. 기존 가입자들은 약정에 대한 위약금을 물고 해지한 뒤 다시 25% 할인 약정을 맺거나 통신사들이 적용대상을 확대할때까지 기다려야 하지만, 이통사들이 잔여 약정기간이 6개월 미만 남은 가입자에 한해 위약금을 유예해주는 방안을 마련하면서 그 대상이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약정기간이 만료된 가입자의 경우, 고객지원센터에 방문하거나 통화로 신청하면 25% 요금할인을 받을 수 있다.

앞서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지난달 18일 이동통신 약정 요금할인율을 현행 20%에서 25%로 높이는 행정처분을 이동통신사들에 공문으로 공식 통보했다.

과기정통부는 25% 선택요금할인제가 본격적으로 시행되면 이 제도를 이용하는 이동통신 가입자의 수가 약 500만 명 늘어나 1900만 명(내년 말 기준)에 이르고, 연간 요금할인 규모는 현재(1조3천억 원)에 비해 9천억∼1조원 가량 증가할 것으로 추산했다.

과기정통부는 당초 9월 1일부터 이를 시행하는 방안을 추진해 왔으나, 통신사들의 전산시스템 조정과 검증, 유통망 교육 등에 필요한 시기를 고려해 시행 시기를 보름 늦췄다.

선택 약정요금 할인율은 2014년 10월 도입 당시에 12%로 고시됐으나 2015년 4월에 20%로 상향 조정됐으며 이번에 다시 조정됐다.

한편, 이날 삼성전자가 출시한 스마트폰 갤럭시노트8의 예약판매량이 80만대를 넘었으며 전날 사전예약을 시작한 LG전자의 V30도 소비자들의 관심이 예년보다 뜨거워 관계자들은 선택약정할인율 상향 효과를 보고 있는 것이 아닌가 추측하고 있다.

사진: 한경DB

송새봄 키즈맘 기자 newspring@kizmom.com
입력 2017-09-15 14:58:25 수정 2017-09-15 14:58:25

#선택약정 , #삼성 , #LG , #갤럭시노트8 , #V30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