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아이와 함께하는 ‘가을 축제 안전 수칙 3가지' 확인하세요

입력 2017-10-13 15:42:45 수정 2017-10-13 15:42:4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10월 가을 축제의 계절이 돌아오면서 어린이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부모의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12일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올해 9월까지 510건의 축제가 개최됐고 10월에는 축제의 3분의 1수준인 179건이 열릴 것으로 내다봤다.

10월에 개최되는 축제 중 지난해 방문객 수가 10만 명 이상인 축제는 61건, 100만 명 이상 참석한 축제는 ‘추억의 충장축제’, ‘부산불꽃축제’, ‘마산 가고파 국화축제’ 등 5건이나 됐다.
특히 대부분의 축제는 많은 사람들이 몰리는 축하공연을 포함하고 있기 때문에 안전사고가 발생할 우려가 크다.

실제로 2014년 성남 테크노벨리 야외 공연장에서는 관람객들이 무대가 잘 보이는 곳을 찾아 환풍구 위에서 공연을 관람하다가 환풍구가 붕괴되면서 16명이 사망했다.

2005년에도 상주 시민운동장에 마련된 공연장에서는 많은 사람들이 한꺼번에 출입구로 몰리면서 11명이 압사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따라서 축제를 안전하게 즐기기 위해서는 기본 질서와 안전수칙을 지키고 진행요원의 지시에 잘 따라야 한다.

특히 공연이나 체험 등 행사에 참여할 때는 줄을 서서 차례로 이동하고 관람석 이외의 높은 곳에 올라가거나 안전선 밖으로 다니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또한 야간 축제에 참여할 때는 천막을 고정하는 끈 등에 걸려 넘어지지 않도록 조심하고 폭죽 등의 위험물은 사용하면 안 된다.

화재 등의 위급상황이 발생하면 당황하지 말고 진행요원의 안내에 따라 침착하게 대피하고 축제장에서 위험요소를 발견했을 때는 진행요원에게 즉시 알리는 등 안전 실천에 적극적으로 동참해야 한다.

조덕진 행정안전부 안전기획과장은 “9월부터 관계 기관과 합동 점검반을 편성하여 대규모 지역축제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하는 등 안전한 축제를 위해서 노력하고 있다”며 “많은 사람이 몰려 혼잡한 곳일수록 기본 질서와 안전수칙을 잘 지켜주시고 위험한 행동은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 아이와 함께하는 가을 축제 안전 지침

아이는 반드시 보호자와 함께 이동

많은 사람이 몰리는 축제 현장에서는 1초라도 방심하게 되면 순간적으로 아이를 잃기 쉽다. 보행이 서투른 아이는 반드시 안아 이동하고 미아방지 용품과 보호자 연락처를 아이 몸에 지니도록 한다.

담요와 여분의 옷 준비

갑작스러운 기상변화에 대비하기 위한 여분의 옷과 담요 준비는 필수다. 특히 축제 현장이 산과 바다라면 보온용품은 반드시 챙겨가야 한다.

기본 안전 수칙 지키기

아이가 길을 벗어나거나 위험한 곳에 올라가는 등 위험한 행동을 한다면 반드시 제지해야 한다. 축제 현장에 들어가고 나갈 때는 진행요원의 안내에 따르고 뛰거나 장난치지 않게 주의한다.

류신애 키즈맘 기자 loveu@kizmom.com
입력 2017-10-13 15:42:45 수정 2017-10-13 15:42:45

#5살 이상 , #임신 , #출산 , #헬스 , #이슈 , #가을축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