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내일부터 도시가스 요금 9.3% 인하..."가구당 월 7천400원 감소"

입력 2017-10-31 16:26:23 수정 2017-10-31 16:26:2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산업통상자원부는 11월 1일부터 도시가스 요금을 평균 9.3% 인하한다고 밝혔다.

이번 요금인하는 도시가스 미수금 회수가 완료됨에 따라 정산단가 해소를 반영한 결과이다.

도시가스 요금은 원료비 연동제에 따라 유가 변동을 반영하는 것이 원칙이지만, 정부는 2008~2012년 유가 급등기에 국민부담 완화 및 물가안정을 위해 도시가스 요금 인상을 억제함에 따라 도시가스 미수금이 2012년말 기준 5.5조원 누적됐다.

2013년 이후 미수금 회수를 위해 가스요금에 정산단가를 부가하여 왔으며, 2017년 10월에 미수금 회수가 완료됨에 따라 더 이상 정산단가를 부가할 필요가 없어 11월부터는 정산단가 해소분만큼 요금 인하를 실시하게 됐다.

이번 요금 인하에 따라 도시가스 전(全)용도 평균요금이 현행 15.2336원/MJ(메가줄)에서 1.4122원/MJ 인하된 13.8214원/MJ로 조정된다.


주택용은 8.7% 인하되며, 도시가스로 난방과 취사를 모두 하는 약 1,420만 가구의 동절기(12~2월) 월평균 요금은 현행 86,154원에서 78,726원으로 7,428원 감소될 것으로 산업부는 예상했다.

산업부는 "미수금 누적 및 회수의 악순환으로 인한 국민부담 증가, 시장가격 왜곡 등 부정적 효과를 최소화하기 위해 원료비 연동제를 정상적으로 운영해 나가고 가스요금 체계 전반에 대한 개선방안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류신애 키즈맘 기자 loveu@kizmom.com
입력 2017-10-31 16:26:23 수정 2017-10-31 16:26:23

#임신 , #출산 , #헬스 , #이슈 , #도시가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