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필리핀 중부 보라카이, 태풍 '카이탁' 피해 속출

입력 2017-12-18 11:10:35 수정 2017-12-18 11:15:0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지난 16일 필리핀에 제26호 태풍 '카이탁'이 강타해 산사태와 홍수로 26명이 숨지고 23명이 실종됐다. 특히 필리핀 중부의 유명 관광지 보라카이 섬에는 한국인 관광객 400여 명이 태풍으로 배편이 끊겨 사흘째 발이 묶였다.

주필리핀 한국대사관의 관계자는 "태풍으로 인한 한국인 관광객이나 교민 인명피해는 아직 없다며, 오늘 새벽부터 선박 운항이 재개돼 한국인 관광객들이 보라카이 섬에서 나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일부 지역이 고립된 점과 실종자 수색작업이 이뤄지고 있는 점을 고려하면 인명피해는 더 늘어날 것으로 보이며, 필리핀은 18일부터 태풍의 영향권에서 벗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사진 : 한경DB

박재현 키즈맘 기자 wogus9817@kizmom.com
입력 2017-12-18 11:10:35 수정 2017-12-18 11:15:05

#이슈 , #카이탁 , #태풍 , #필리핀 , #보라카이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