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근로복지공단, 산재노동자 자녀 고교장학생 선발

입력 2018-01-08 14:10:00 수정 2018-01-08 14:10: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고등학교 졸업 시 까지 연간 최고 500만원 지원



근로복지공단은 산재노동자 가정에 고등학교 학비를 무상 지원함으로써 안정적 교육기회를 제공하고 생활안정에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고교장학생을 선발한다고 밝혔다.

선발대상은 산재 사망노동자의 유족인 배우자 및 자녀, 상병보상연금 또는 장해등급 제1급 내지 제7급인 본인 또는 배우자와 그 자녀로서 고등학교에 입학 예정 또는 재학 중인 학생이다.

금년도에는 기존 장학생을 포함하여 약 2,400명을 선발할 계획이며, 장학생으로 선발된 학생에게는 소속 학교를 통해 고등학교 졸업 시까지 연간 500만원 한도내에서 입학금, 수업료, 학교 운영지원비를 지원 한다.

희망자는 '장학생 선발신청서'(홈페이지 서식자료)를 작성하여 8일부터 내달 14일까지 신청인의 주소지 관할 또는 해당학교 소재지 관할 근로복지공단 각 지역본부 또는 지사의 재활보상부에 접수하면 된다.

결과는 2월 26일 16시 이후 휴대폰 문자 메시지를 통해 개별 통보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근로복지공단 대표전화(1588-0057)로 문의하거나 인터넷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한편, 공단은 83년부터 현재까지 총 125,406명의 고등학생에게 1천2백억원의 장학금을 지급함으로써 산재로 어려움을 겪는 가정의 자녀가 학업에 전념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송새봄 키즈맘 기자 newspring@kizmom.com
입력 2018-01-08 14:10:00 수정 2018-01-08 14:10:00

#근로복지공단 , #고교장학생 , #산재노동자 , #장학생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