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딸 가진 엄마의 로망, 딸과 커플룩으로 나들이 준비 완료

입력 2018-04-16 11:01:27 수정 2018-04-16 11:01:42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포래즈, 엄마와 딸의 커플룩 ‘미니미라인’ 출시
- 원피스, 상하복 등 다양하게 코디할 수 있는 스타일리시한 아이템으로 구성


한번쯤 꿈꿔본 딸과의 커플룩. 이번 봄나들이는 딸과 커플룩으로 멋스러움을 뽐내보자.

유아동 전문기업 제로투세븐의 스타일리시 토들러·키즈 패션 브랜드 포래즈가 아이와 부모가 맞춰 입을 수 있는 미니미(Mini.me)라인을 출시한다.


포래즈 미니미라인은 아이와 부모가 함께 즐길 수 있는 세련된 패밀리룩이다. 아동복 특유의 그래픽이나 캐릭터 디자인을 벗어나 기하학적인 패턴과 심플한 스타일을 적용해 통일된 컬러와 패턴만으로 스타일리시한 커플룩을 연출한다.

미니미라인 대표 제품 플레이드 마망&쁘띠 원피스는 촉감이 부드러운 면 소재로 제작됐으며, 입체적이고 큼직한 스퀘어 패턴이 시원한 느낌을 준다. 밑단과 소매의 프릴 디테일은 여성스럽고 러블리한 매력을 더한다. 넉넉한 루즈핏으로 트렌디한 감각과 편안한 활동성을 갖췄다. 다가오는 여름, 엄마와 딸의 센스 있는 커플룩을 연출할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데일리 아이템으로 활용 가능하다.

타탄 끈나시 상하복은 엄마 의류로 출시한 타탄 마미 팬츠’, ‘마망 프릴 티셔츠와 함께 패밀리룩으로 코디하기 좋다. ‘타탄 끈나시 상하복은 변형 스트라이프 프린트가 돋보이는 끈나시와 와이프 핏 팬츠가 세트로 구성된 아이템이다. 통풍이 잘되는 얇은 소재를 사용해 여름에 시원하게 착용할 수 있다.

포래즈 미니미라인의 신상품은 오는 18일부터 포래즈 매장 및 제로투세븐닷컴에서 만나볼 수 있다.

제로투세븐 관계자는 패밀리룩도 더욱 세련되게 연출하고 싶어 하는 30, 40대 엄마들의 취향을 고려해 스타일리시하면서도 편안한 디자인의 미니미라인을 선보이게 됐다, “멋스러운 포래즈 패밀리룩으로 생기있는 나들이 코디를 연출해보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오유정 키즈맘 기자 imou@kizmom.com
입력 2018-04-16 11:01:27 수정 2018-04-16 11:01:42

#미니미 , #포레즈 , #봄나들이 , #제로투세븐 , #커플룩 , #시밀러룩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