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복지부, 보건의료단체에 메르스 대응 협조 요청

입력 2018-09-11 11:53:06 수정 2018-09-11 11:53:0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보건복지부(이하 복지부)가 메르스 대응을 위해 보건의료단체들과 협력하기로 했다.

복지부는 지난 10일 대한의사협회, 대한병원협회, 대한간호협회, 대한약사회 등 보건의료단체와 간담회를 갖고 메르스 대응을 위한 긴밀한 협조를 요청했다고 밝혔다.

복지부 이기일 보건의료정책관은 메르스 환자 확인 경과와 대응 현황을 설명하고, 메르스의 성공적인 대응을 위해서는 일선 의료기관과 약국의 신속한 대응과 협조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내원자의 위험국가 방문력 확인을 철저히 하고, 메르스 관련 증상이 있는 경우 관할 보건소에 신고하고 선별 진료소 활용 등 감염관리 조치를 충실히 해 줄 것을 요청했다.

또 지방자치단체의 협조 요청이 있는 경우 지역단위에서도 의약단체가 메르스 예방수칙 안내 등 메르스 대응에 적극 협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복지부는 “보건의료계는 지금까지 메르스 대응 현황을 듣고, 의료기관과 약국의 위기단계별 대응 지침 마련을 요청했으며, 앞으로 메르스 대응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다 함께 협력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김지현 키즈맘 기자 jihy@kizmom.com
입력 2018-09-11 11:53:06 수정 2018-09-11 11:53:06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