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충북교육청, 유치원 생존수영교육 시범운영

입력 2018-09-17 09:37:58 수정 2018-09-17 09:37:5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충북 교육청은 9월부터 12월까지 도내 7개 유치원에서 생존수영교육을 시범적으로 운영할 것이라고 17일 밝혔다.

이는 교육부가 3학년부터 6학년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던 생존수영을 5세 원아까지 확대해 9월부터 생존수영을 시범운영한다는 지침에 따라 시행된 것이다.

충북지역 시범운영에 참여를 신청한 유치원 5세 원아 352명은 오는 2학기부터 생존수영을 배운다. 유아들은 ▲누워뜨기(잎새뜨기)▲생활용품 활용해 뜨기▲체온 유지하기 등을 배운다.

도교육청은 지역 내 유아 수영이 가능한 시설을 확인하여 유아1인당 3-5회 가량교육을 실시할 예정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이번 시범운영을 통해 유아 수준에 적합한 생존수영 모델을 마련하고 보다 많은 유아들이 생존수영을 배울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8-09-17 09:37:58 수정 2018-09-17 09:37:58

#유치원 , #생존수영 , #충북교육청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