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10분 만에 뚝딱' 명절 음식, 올해도 간편식이 대세

입력 2018-09-18 11:56:48 수정 2018-09-18 11:56:4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올 추석에도 간편식을 활용한 '제수 음식 차리기'가 대세다.

이마트가 추석 전 일주일 기준으로 연도별 피코크 제수음식 매출을 살펴본 결과, 추석 매출이 2014년 4억5000만 원에서 지난해 12억 4000만 원으로 약 3배 성장했다고 17일 밝혔다.

기간 동안 피코크 제수음식은 14개에서 지난해 추석 45개, 올해 추석에는 47개까지 늘었다.

이마트는 이 같은 간편 제수 음식의 성장에는 달라진 명절 트렌드가 큰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보고 있다. 명절에 대한 인식이 ‘차례’를 지내는 날보다는 가족들끼리 모이는 휴식의 의미가 더욱 커지면서 간편하게 제수 음식을 마련하고자 하는 수요가 늘고 있기 때문이다.

뿐만 아니라, 간편 제수음식을 출시하는 브랜드와 종류가 더욱 다양해지고 맛과 품질까지 인정 받은데다 음식 준비와 처리에 부담을 줄일 수 있어 더욱 선호도가 높아지고 있다.

이번 추석의 경우 휴무가 길었던 작년과 비교해 연휴기간이 짧고, 차례를 주로 준비하는 중장년층 고객은 물론 젊은 고객들에게도 간편 제수음식에 대한 선호가 높아지면서, 올해 추석 피코크 제수음식 매출은 작년 대비 약 61% 늘어난 20억 수준으로 예상된다.

이마트는 이 같은 간편 제수 음식 인기에 발맞춰 26일까지 전, 송편 등 제사상에 주로 오르는 식품을 포함해 참기름, 부침가루 등 조미료류까지 피코크 제수음식을 2만원 이상 구매할 경우 3000원을 할인하는 행사를 진행한다.

오승훈 피코크 개발팀장은 “맛과 품질이 뛰어난 상품 출시로 간편 가정식에 대한 소비자들의 인식이 개선되면서, 명절 차례음식도 간편식을 선호하는 수요가 늘어나고 있다”며 “앞으로도 트렌드에 맞는 뛰어난 품질의 간편 가정식을 개발해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8-09-18 11:56:48 수정 2018-09-18 11:56:48

#추석음식 , #명절음식 , #제수음식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