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광양시 어린이보육재단, 중장기 정책 로드맵 제시

입력 2018-09-30 10:00:00 수정 2018-09-30 10:00: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재)광양시어린이보육재단(이사장 황재우)이 저출산 현상의 심화와 일·가정 양립을 지원하는 사회적 분위기 확산 등 변화되는 보육환경 속에 실효성 있는 보육 정책을 마련에 나서고 있다.

광양시는 지난 27일 시청 재난 안전상황실에서 ‘어린이 보육재단 중장기 발전전략 수립을 위한 연구용역’ 중간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보고회에는 강용재 어린이 보육재단 상임이사, 윤영학 경제복지국장, 김영선, 박정남 보육재단 이사, 임동호 한려대 교수, 김정아 보건대 교수, 허애경 어린이집 연합 회장, 김명숙 사립유치원연합회장, 순천제일대 유아교육과 연구진이 참석했다.

보고회는 학부모, 보육교사, 원장 등 보육 현장의 요구조사 분석 결과와 관계자 자문 등을 거쳐 검토된 연구 성과를 바탕으로 보완해야 할 부분을 검토하고, 앞으로 추진방안 등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는 시간으로 진행됐다.

참석한 보육 전문가들은 유아교육 진흥원, 육아 종합지원센터 등 관계기관과 중복이 되지 않으면서도 차별화되고 실효성 있는 사업 추진이 필요하다고 주문했다.

이를 위해서 보육 전문 요원을 배치하고, 영유아보육과 유아교육을 어우르는 컨트롤타워로서 재단의 역할을 강조했다.

강용재 보육재단 상임이사는 “시시각각 변하고 있는 보육정책에 발맞추어 가면서도 현재의 보육재단에 머물지 않고 앞으로 ‘너와 나의 아이가 아닌 우리 아이로 키웁시다’ 라는 보육재단의 슬로건에 맞는 특화된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8-09-30 10:00:00 수정 2018-09-30 10:00:00

#광양시 , #어린이보육재단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