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식약처 "오늘습관 생리대·미카누 기능성 속옷 안전기준 적합"

입력 2018-11-03 06:45:00 수정 2018-11-03 06:45: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는 지난 2일 동해다이퍼 ‘오늘습관’ 생리대와 지이토마린 ‘미카누’ 여성용 기능성 속옷라이너를 평가한 결과, 안전기준을 초과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고 밝혔다.

두 제품을 평가한 원자력안전위원회에 따르면 두 제품 모두 호흡기와의 거리를 고려하여 50cm 이격된 거리에서 라돈·토론을 측정한 결과 검출되지 않았다.

원안위는 생리대와 여성용 기능성 속옷 라이너 제품의 경우 원인물질이 생식기관 주변 피부에 직접 밀착되어 있는 제품의 특성을 고려해 피부 영향을 추가해 평가했다.

원안위 평가 결과 생리대의 경우 피부에 밀착해 매월 10일씩 1년 동안 2880시간을 사용했을 경우, 연간 피폭선량이 1밀리시버트 이하(0.016mSv)였으며, 여성용 기능성 속옷라이너 제품은 생리기간 외에 사용하는 제품으로서 피부에 밀착해 매월 약 27.4일씩 1년 동안 7896시간(최소 생리기간 월 3일 제외)을 사용했을 경우 연간 피폭선량이 1밀리시버트 이하(0.015mSv)로 나타났다.

또한 생리대와 기능성 속옷 라이너 두 제품 모두 모나자이트가 사용된 것으로 추정되어 조사한 결과, 해당 제품에 사용된 모나자이트는 생방법 시행(2012년 7월) 이전에 구입된 것으로 확인됐다.

식약처 관계자는 "생리대 제조업체 동해다이퍼를 행정조사해 신고 되지 않은 패치를 사용해 제조된 ‘오늘습관순면중형생리대’ 등 4개 제품 생리대 전체를 약사법에 따라 회수하고 특허받지 않은 패치를 허위 광고한 행위 등 약사법 위반 혐의에 대해 지난달 19일부터 수사 중에 있다"며 "조속히 수사를 완료해 그 결과를 공개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한편 회수 대상 제품은 오늘습관순면중형생리대(시중 유통량 7만8078팩), 오늘습관순면대형생리대(시중 유통량 3만7978팩), 힐링큐브생리대중형(시중 유통량 6726팩), 힐링큐브생리대대형(시중 유통량 4660팩)이다.

김지현 키즈맘 기자 jihy@kizmom.com
입력 2018-11-03 06:45:00 수정 2018-11-03 06:45:00

#오늘습관 , #식약처 , #미카누 , #생리대 , #속옷 , #안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