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대전시, 2020년 '0세아 전용 어린이집' 개원

입력 2018-11-05 16:14:20 수정 2018-11-05 16:14: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대전시와 하나 금융 그룹이 국공립 어린이집 확충 지원을 위한 협약을 5일 체결했다.

협약에서 시와 하나 금융 그룹은 전국 최초로 경력 단절 여성을 위한 0세아 전용 어린이 집 건립을 추진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시와 하나 금융 그룹은 대전 서구 갈마동 대전시립 어린이 집 부지 내에 전용 면적 595㎡ 규모로 0세아 전용 어린이 집을 건립하기로 했다. 또 노후된 시립 어린이 집의 리모델링도 함께 추진할 예정이다.

사업에는 모두 25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하며, 하나 금융 그룹이 총 사업비의 65%인 16억 2500만원, 시와 보건복지부가 각각 4억 3750만원을 부담한다.

0세아 전용 어린이 집 건립과 시립 어린이집 리모델링은 내년 1월부터 12월까지 1년 동안 진행하며, 2020년 1~2월에 개원할 전망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우리의 소중한 미래인 아이들을 안전하고 행복하게 키우는 것은 공공의 책임”이라며 “앞으로도 수준 높은 공공 보육시설 확충에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사진:대전시 제공)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8-11-05 16:14:20 수정 2018-11-05 16:14:20

#국공립어린이집 , #국공립어린이집 건립 지원 , #대전시 , #0세 어린이집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