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질본,전국에 인플루엔자 주의보 발령

입력 2018-11-16 11:21:40 수정 2018-11-16 11:21:4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질병관리본부(이하 질본)가 전 국민을 대상으로 인플루엔자 주의보를 발령했다.

이는 지난해보다 2주 일찍 발령된 것이며 2018∼2019절기 인플루엔자 유행기준은 외래환자 1000명 당 의사환자(의심환자) 6.3명이다.

38도 이상의 갑작스러운 발열과 더불어 기침 또는 인후통을 보이는 인플루엔자 의사환자가 외래환자 1000명에서 차지하는 인원수는 2018년 43주(10월21일∼27일) 4.9명, 44주(10월28일∼11월3일) 5.7명, 45주(11월4일∼10일) 7.8명으로 이미 유행기준을 넘어섰다.

질본은 "인플루엔자 유행이 시작됐더라도 감염예방과 확산방지를 위해 미접종자는 인플루엔자 백신 접종을 받을 것"을 당부했다.

정부가 실시하는 인플루엔자 백신 무료접종 사업의 접종률은 현재 생후 6개월∼12세 어린이 66.9%, 만 65세 이상 어르신 82.7%다.

또한 질본은 "무료접종 대상자 외에 임신부 등의 고위험군, 건강한 청소년과 성인도 예방접종을 받을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8-11-16 11:21:40 수정 2018-11-16 11:21:40

#인플루엔자 , #질병관리본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