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Education

롯데홈쇼핑, 지역아동 위한 60번째 '작은도서관' 개관

입력 2018-11-26 11:13:56 수정 2018-11-26 11:13:5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롯데홈쇼핑은 지난 24일 대전 중구와 제주시 애월읍에 각각 '작은도서관' 59호점과 60호점을 완공하고 개관식을 진행했다고 25일 밝혔다.

작은도서관 59, 60호점은 대전광역시, 제주특별자치도 내에서 아동·청소년 인구 대비 학습공간이 부족한 지역을 선정했다. 친환경 자재들을 이용한 내부 인테리어 개선, 책장 제작, 책걸상 교체 등 낙후된 시설의 개선 작업을 통해 지역 아동들에게 쾌적한 학습공간을 지원하게 됐다.

특히, 롯데홈쇼핑 임직원으로 구성된 10여 명의 샤롯데봉사단은 제주 60호점 개관식 전날인 23일부터 서가 도색 작업, 도서 정리, 도서관 꾸미기 등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지역 아동들을 대상으로 향초 만들기 체험 프로그램도 실시했다.

작은도서관은 롯데홈쇼핑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으로 2013년부터 구세군 자선냄비본부와 함께 친환경 자재를 이용해 공부방 시설을 만들고 책걸상 및 도서 등을 지원하고 있다.서울 강서구 1호점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약 6년 간 전국 모든 지역에 설립했으며, 12만 여권의 도서 등도 지원했다. 올해내 64호점까지 개관을 계획하고 있다.

전성율 롯데홈쇼핑 커뮤니케이션부문장은 "지난해 작은도서관 50호점 개관식을 제주도 구좌읍에서 진행했는데, 1년 만에 60호점을 다시 제주도에 개관하게 돼 감회가 남다르다"며 "앞으로 작은도서관이 단순 학습공간에서 벗어나 아이들의 꿈과 희망을 펼칠 수 있는 공간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속적인 나눔 활동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권희진 키즈맘 기자 ym7736@kizmom.com
입력 2018-11-26 11:13:56 수정 2018-11-26 11:13:56

#롯데홈쇼핑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