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살림남2‘ 최민환, 처남·아들 동시 육아에 '진땀'

입력 2018-12-18 10:46:29 수정 2018-12-18 10:46:2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그룹 FT아일랜드 최민환의 극한 육아도전기가 그려진다.

오는 19일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 최민환은 장모와 처남의 방문으로 아들 재율과 처남을 동시에 돌봐야 하는 상황에 처한다.

이날 최민환의 장모와 처남이 최민환과 율희의 신혼집을 찾았다. 율희의 늦둥이 동생이자 민환의 처남은 올해 7살로 아들 재율이와는 삼촌, 조카 사이지만 형제 같은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챙겨 온 김장김치를 넣기 위해 냉장고 문을 연 장모는 식재료가 거의 없는 냉장고와 부엌의 모습에 “밥은 해먹는거냐”며 잔소리를 시작했다. 이에 율희와 민환 둘 다 시선을 회피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주었다.

한편, 식사준비를 위해 아내 율희와 장모가 장을 보러 나간 사이 민환은 처남과 아들 육아에 나섰다. 처음에는 자신만만했던 모습과 달리, 로봇을 만들어 달라는 처남과 칭얼거리는 아들 사이에 갇힌 민환은 진땀을 흘리기 시작했다.

장을 보러 갔던 율희와 장모는 좀처럼 돌아오지 않았고 민환의 극한 육아는 몇 시간째 이어졌다. 이후, 집에 돌아온 율희는 깜짝 놀라 “이게 뭐야!”라며 깜짝 놀랐다고 해, 그들에게
무슨 일들이 있었던 것인지 궁금증을 모으고 있다.

장모와 처남의 방문으로 최민환의 극한 육아가 공개될 ‘살림남2’는 오는 19일 저녁 8시 55분에 방송된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8-12-18 10:46:29 수정 2018-12-18 10:46:29

#살림남2 , #살림남 최민환 , #최민환 율희 , #육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