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양주시 초등학교 학생 20여명 식중독 의심 증세 보여

입력 2018-12-21 09:27:25 수정 2018-12-21 09:27:3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경기도 양주시 한 초등학교에서 학생 20여명이 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여 보건당국이 역학조사에 나섰다.

20일 양주시보건소에 따르면 지난 19일부터 양주시 A초등학교 1~4학년생 26명이 구토와 설사, 복통 등 식중독 의심 증세를 보여 치료를 받았다.

신고를 접수한 양주시보건소는 지난 14일부터 18일까지 급식한 음식과 조리기구 등을 수거하고, 학생들의 가검물을 채취해 분석을 의뢰한 상태다.

양주시보건소 관계자는 “급식에 의한 식중독도 의심되는 원인 중 하나일 뿐 확정된 것은 아니다”라며 “학교 쪽에서도 아이들이 공통적으로 먹은 음식이 있는지 조사하고 있고, 노로바이러스의 경우 아이들 사이에서 옮는 경우도 있어 확인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8-12-21 09:27:25 수정 2018-12-21 09:27:36

#식중독 , #초등학생 식중독 , #식중독 증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