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삼진제약, 의사 사진전 수익금 난치병 환아 기부

입력 2018-12-27 13:46:33 수정 2018-12-27 13:46:33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삼진제약은 ‘사랑나눔 의사사진 공모전’을 통해 난치병 환아의 수술비를 지원했다고 27일 밝혔다.

이 공모전은 의료 현장의 다양한 모습을 공유하고 질병으로 고통받는 어린이 환자를 돕기 위해 지난 2010년 시작됐다. 전국의 의사들이 의료현장 또는 일상에서 직접 촬영한 생생한 작품 사진을 온라인에 전시하고 응모와 우수작을 추천할 때마다 삼진제약이 기금을 적립해 난치병 어린이를 위해 기부한다.

삼진제약은 지난 13일 고대 구로병원에서 희귀난치성 질병인 레녹스 가스토 증후군을 앓고 있는 지훈이 가족에게 치료비를 전달했다. 지훈이는 선천적 레녹스 가스토 증후군으로 뇌병변 1급 판정을 받았다. 평소 발작이 심해 가족이 24시간 지훈이 곁을 지키며 어렵게 간병하고 있는 상황이다.

후원 아동은 초록우산 어린이재단으로부터 난치성 질병으로 고생하는 저소득층 어린이를 추천받아 선정됐다.

이성우 삼진제약 대표이사는 “어린이 환자를 돕기 위해 시작한 의사사진 공모전을 통해 함께 사랑을 나누어 온 전국의 의료인에게 감사한다”며 “내년에도 1% 사랑나눔운동, 의사사진전 등 사회공헌을 통해 어려운 이웃을 돌보겠다”고 약속했다.

권희진 키즈맘 기자 ym7736@kizmom.com
입력 2018-12-27 13:46:33 수정 2018-12-27 13:46:33

#삼진제약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