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부산교육청, 내년부터 `유치원 특정감사팀` 운영

입력 2018-12-31 11:14:45 수정 2018-12-31 11:14:45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부산시교육청이 사립유치원 비리 등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나섰다.

31일 부산시교육청에 따르면 내년에 감사관실 조직을 기존 4팀에서 5팀으로 늘리고 `유치원 특정감사팀`을 신설한다.

5급 사무관을 팀장으로 하는 유치원 특정감사팀은 유치원 비리가 발생했을 때 신속히 현장에 투입돼 감사를 벌여 당사자를 형사고발하거나 징계처분을 하는 역할을 한다.

교육청이 유치원 특정감사팀을 신설한 것은 4년에 1차례 이뤄지는 정기적인 종합감사로는 유치원 비리에 신속히 대처할 수 없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특정감사팀은 주로 원아 200명 이상 대형 유치원을 대상으로 감사를 벌일 예정이다. 지역 유치원 312곳 중 37곳이 원아 200명 이상 대형 유치원이다.

또한 특정감사팀은 이들 대형 유치원 외에도 교육비 전용, 급식 비리 등 의혹이 짙은 비리가 접수되면 유치원 규모를 떠나 감사에 나설 계획이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8-12-31 11:14:45 수정 2018-12-31 11:14:45

#유치원 특정감사 , #부산교육청 , #사립유치원 비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