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어린이 보행 교통사고, 주거지역서 가장 많이 발생

입력 2018-12-31 13:04:31 수정 2018-12-31 13:04:3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어린이가 보행 중 교통사고로 숨진 사고 10건 가운데 7∼8건은 주거지역에서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31일 한국교통연구원은 지난해 전국에서 35명의 어린이가 보행 중 교통사고로 목숨을 잃었다 밝혔다.

장소별로는 집 앞 등 주거지역에서 77%가 발생해 가장 많았고, 상업지역이 11%로 뒤를 이었다. 또 사고의 60%는 일반도로에서 일어났고 보도와 차도가 명확히 구분되지 않은 이면도로에서 40%가 발생했다.

특히 주거지역 사고의 63%, 이면도로 사고의 71%가 운전자의 부주의 때문에 일어난 것으로 조사됐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8-12-31 13:04:31 수정 2018-12-31 13:04:31

#어린이 교통사고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