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방통위, 청소년 고민상담 앱 '나쁜 기억 지우개' 조사

입력 2019-01-09 13:32:10 수정 2019-01-09 13:32: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방송통신위원회(이하 방통위)가 청소년 익명 고민상담모바일 앱 '나쁜 기억 지우개'에 대한 조사에 착수했다.

이는 해당 앱이 이용자 정보를 판매하려 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법령 위반 여부를 파악하기 위한 것이다. 방통위는 '나 기억 지우개'가 정보통신망 이용촉진·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과 위치정보의 보호·이용 등에 관한 법률을 위반했을 경우 행정처분을 할 예정이다.

'나쁜 기억 지우개'는 청소년들이 가족·친구 관계 등에서 겪은 고민을 익명으로 쓰고 댓글 등을 남길 수 있는 앱이다. 지난 2016년 서비스를 시작해 구글플레이스토어 기준으로 50만 건 이상의 다운로드가 기록된 바 있다.

이 앱은 최근 트위터 등 SNS를 중심으로 이용자 고민 내용과 위치 정보 등이 담긴 데이터를 한국데이터산업진흥원의 데이터 오픈마켓 '데이터스토어'에서 '지역별 청소년 고민 데이터'라는 제목으로 판매한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01-09 13:32:10 수정 2019-01-09 13:32:10

#나쁜기억지우개 , #방송통신위원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