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가정양육수당 지원 확대… 초등 입학년도 2월까지 받는다

입력 2019-01-14 10:00:32 수정 2019-01-14 10:01:1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보건복지부는 올해부터 가정양육수당 지원기간을 초등학교 취학 연도의 2월까지로 2개월 연장한다고 13일 밝혔다.

보건복지부는 보육료·유아학비 등을 지원받지 않는 가정양육 가구의 만 0~6세 아동에게 월 10만~20만원의 가정양육수당을 지원하고 있다.

그간 가정양육수당 지원기간은 초등학교 취학 전년도의 12월까지였기 때문에, 어린이집이나 유치원을 다니는 경우 지원하는 보육료·유아학비에 비해 지원기간이 2개월 짧다는 형평성 문제가 지속적으로 제기돼 왔다.

이에 올해부터 2개월분을 추가로 지원할 수 있는 예산이 반영돼 보육료·유아학비 지원기간과 동일하게 지원한다. 이번 지원기간 연장을 통해 약 3만4000명의 취학 예정 아동에게도 1~2월분 가정양육수당을 지원할 수 있을 전망이다.

제도변경에 따라 기존 가정양육수당을 지원받던 아동은 별도 신청절차 없이 2월까지 매월 25일에 추가로 수당을 받을 수 있다. 보육료·유아학비를 지원받던 아동이 가정양육수당으로 변경을 원할 경우에는 매월 15일 이전에 가정양육수당으로 변경신청을 하면 신청 당월 25일부터 가정양육수당을 지급한다.

이윤신 복지부 보육사업기획과장은 “앞으로도 가정양육 가구의 양육부담을 덜어주는 다양한 가정양육 지원정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1-14 10:00:32 수정 2019-01-14 10:01:14

#가정앙육수당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