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행안부, '주민등록 사실조사' 전국 단위 실시

입력 2019-01-14 15:19:20 수정 2019-01-14 15:19:2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행정안전부(이하 행안부)가 오는 15일부터 3월 31일까지 전국 읍·면·동에서 '주민등록 사실조사'를 실시한다.

이번 사실조사는 전국 읍·면·동에서 동시에 실시한다. 이를 통해 주민등록 사항과 실제 거주사실 일치여부를 확인하여 그 결과에 따라 주민등록 사항의 정정, 말소 또는 거주불명등록 등의 조치를 하게 된다.

주민등록 사실조사는 통장․이장이 직접 전 가구를 방문하여 세대 명부와 실제 거주사실을 대조한 후 주민등록사항과 일치하지 않을 경우 읍·면·동의 주민등록 담당 공무원이 상세한 개별조사를 실시하는 방식으로 추진된다.

다만 거주불명등록자, 주민등록증 미발급자 등 과태료 부과대상자가 사실조사 기간 중에 거주지 읍·면·동 주민센터에 자진 신고하면 과태료 부과금액의 최대 3/4까지 경감 받을 수 있다.

이번 사실조사 기간에 정리된 주민등록 정보는 주민등록정보시스템을 통해 관련 기관과 공유하여 복지, 교육, 세금 등 각종 정책수립의 기초 자료로 활용될 예정이다.

김현기 행안부 지방자치분권실장은 "주민등록 사실조사는 주민의 거주관계를 명확히 파악하여 주민 편익증진과 행정사무의 효율성을 높이기 위한 것"이라며 "세대원의 거주여부 사실 확인 등에 국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01-14 15:19:20 수정 2019-01-14 15:19:20

#주민등록사실조사 , #행정안전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