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모성에 응답하라" 엄마의 마음 담은 ‘맘심템’ 인기

입력 2019-01-18 10:29:28 수정 2019-01-18 10:29:2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60년 만에 황금돼지의 해가 돌아왔다. 과거와 달리 출산율이 반등하는 ‘황금돼지의 효과’는 미미할 수 있지만 부모의 아낌없는 투자와 지원을 받으며 자라는 ‘골드 키즈(Gold Kids)’는 더욱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향후 출생아 수를 가늠해 볼 수 있는 국민행복카드의 신청 건수는 지난해 3분기9만3000건으로 전년 동기 10만1000건에 비해 약 7.9% 감소한 반면, 지난해 롯데백화점 본점의 명품 키즈 브랜드 매출은 전년대비 75.1%가 증가하는 등 국내 프리미엄 육아시장은 지속 성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업계에서는 하나뿐인 소중한 내 아이를 누구보다 잘 키우고 싶어하는 엄마들의 마음을 반영한 일명 ‘맘심템’을 통해 엄마 소비자들을 공략하고 있다.

소중한 내 아이에게 먹이는 음식만큼은 누구보다 꼼꼼하게 따지는 것이 엄마의 마음이다. 갈수록 까다로워지는 엄마들의 눈높이에 맞춰 우수한 원재료는 물론 아이 성장에 필요한 영양을 제공하는 프리미엄 유아식이 인기를 끌고 있다.

엄마의 마음을 담은 프리미엄 유아식

와이어스 뉴트리션의 프리미엄 유아식 ‘일루마 골든드롭3’는 세계적 낙농국가 아일랜드의 깨끗한 자연환경 속 영양이 풍부한 초목을 먹고 자란 젖소의 원유를 사용한 것은 물론 칼슘과 지방의 흡수를 도와주는 ‘일루마OPOTM 시스템’을 적용한 것이 특징이다. 특히 모유에도 다량 함유된 지방은 생애 초기 아이에게 필요한 에너지원으로써 아이 성장에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는데, 일루마 골든드롭3는 칼슘과 지방이 아이 몸 속에 효과적으로 흡수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일루마OPOTM 시스템을 통해 소중한 아이의 건강을 한 번 더 생각하는 엄마의 마음을 담았다.
한편, 와이어스 뉴트리션은 세계 1위 식품회사인 네슬레의 제약 기반의 영유아 뉴트리션 사업부로, 1915년 유아식을 출시한 이래 지난 100년 간 영유아 성장발달을 위한 과학적 영양연구와 철저한 품질관리를 지속적으로 실천하고 있다.

엄마의 경험에 기반한 맞춤 육아용품

실제 육아를 하는 엄마들의 경험과 목소리를 반영한 제품도 인기다.

국내 판매 1위 카시트 브랜드 다이치의 ‘다이치 루이 아기띠’는 평소 아기띠를 사용하면서 느낀 엄마들의 불편함을 듣고 이를 기능적으로 보완해 출시한 제품으로, 오래 메도 엄마와 아이 모두가 편한 아기띠로 주목을 받고 있다. 루이는 아기의 성장과 포지션에 따라 엉덩이시트와 앉은키 높이를 조절할 수 있어 엄마와 아이가 마주볼 때 아이의 시야 확보를 가능하게 해준다. 또한 척추를 받쳐주는 보형물을 적용해 안정적인 자세를 유지할 수 있는 것은 물론 유선형의 헤드 서포트로 아이의 목과 머리를 안정적으로 감싸줘 숙면을 취할 수 있도록돕는 것이 특징이다.

바쁜 엄마의 고민 읽은 똑똑한 육아용품

직장 생활과 육아를 병행하며 바쁜 와중에도 내 아이는 잘 키우고 싶은 것이 모든 엄마들의 마음이다. 업계에서는 이러한 현대 엄마들의 고민을 읽고 보다 쉽고 간편하게 육아를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제품을 속속 출시하고 있다.

프리미엄 유아 가전 브랜드 ‘쿠첸 베이비케어’는 바쁜 엄마들을 위해 젖병 살균소독기와 오토 분유포트 2종을 선보였다. 젖병 살균소독기는 각종 아기 용품을 소독할 수 있는 제품으로, 강력한 살균 기능과 더불어 간편한 원터치 작동 방식을 적용해 기계 조작이 미숙하거나 처음 사용하는 사람도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오토 분유포트는 바쁜 엄마를 위해 단 한번의 터치(SmartQ)로 가열부터 보온까지 중간 조작 없이 진행할 수 있는 시스템이 탑재된 것이 특징이다. 또한 용도에 따라 최적의 물 온도를 자동 설정하는 기능과 분유 종류에 상관없이 월령에 따라 출수량을 조절할 수 있는 기능 등을 제공한다.

권희진 키즈맘 기자 ym7736@kizmom.com
입력 2019-01-18 10:29:28 수정 2019-01-18 10:29:28

#골드 키즈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