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여가부, '여성친화도시' 전국 87곳으로 확대

입력 2019-01-31 10:17:40 수정 2019-01-31 10:17:4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경기 의왕시와 충남 서천군, 전남 나주시 등 3곳이 여성친화도시로 새롭게 지정됐다.

여성가족부는 마을 주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평등한 정책을 추진하는 여성친화도시가 올해 전국 87개소로 늘어난다고 31일 밝혔다.

여가부는 지역 정책 수립 과정 등에 여성과 남성이 평등하게 참여하고 여성 일자리, 돌봄 및 안전 정책을 우수하게 운영하는 기초 지방자치단체를 여성친화도시로 지정한다.

여가부는 이날 오후 서울 명동 포스트타워에서 새로 지정된 3개 지자체와 원주시, 광명시, 구미시 등 재지정된 9개 지자체를 대상으로 여성친화도시 조성 협약을 맺는다.

함께 열리는 여성친화도시 우수기관 시상식에서 광주 북구는 대통령 표창, 경기 고양시와 대전 대덕구는 국무총리 표창을 받는다.

진선미 여가부 장관은 "인적 여건이 어려운 지자체도 여성친화도시에 합류할 수 있도록 지역양성평등센터 및 전문가 등과 연계하여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1-31 10:17:40 수정 2019-01-31 10:17:40

#여성친화도시 , #여가부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