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청주시, 어린이집 보조교사 290명 채용

입력 2019-02-19 11:20:18 수정 2019-02-19 11:20:1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충북 청주시는 33억8000만원을 들여 어린이집 보조교사 290명을 채용할 계획이라고 19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채용 보조교사는 보육교사 자격증 소지자로 영아반 담임교사의 보육·놀이·학습·급식 등을 보조하는 업무를 수행하게 되며, 1일 4시간 근무가 원칙이다.

지원대상은 모든 유형 어린이집 중 영아반 2개 이상 운영, 평가인증 유지, 정원충족율 70%이상인 어린이집과 장애아전문(통합)어린이집 중 장애아 현원 6명 이상을 보육하는 어린이집으로, 영아반 6개이상 운영 어린이집은 1곳당 1명에서 최대 2명 채용가능하다.

또한 보육교사의 휴게시간 보장 의무화에 따라 정원충족율 영아반운영, 장애아 전문 통합어린이집 등 보육 우선 순위를 선정해 지원할 예정이다.

시는 2월 중 구청을 통해 신청을 받아 지원 대상 어린이집을 선정할 예정이며 선정된 어린이집은 다음 달부터 2020년 2월까지 12개월간 인건비 월 97만 3000원을 지원 받는다.

시 관계자는 “아이들이 건강하고 안전하게 어린이집을 이용할 수 있도록 좋은 환경을 제공할 것”이라며 “걱정 없이 아이 낳아 키우기 좋은 청주 만들기에 더욱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2-19 11:20:18 수정 2019-02-19 11:20:18

#어린이집 보조교사 , #청주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