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경기도교육청 "사립유치원 44곳 개학 연기"

입력 2019-03-02 14:52:59 수정 2019-03-02 14:52:59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경기도교육청이 한국유치원총연합회(이하 한유총)의 개학연기에 동참하는 도내 사립유치원은 44곳이라고 발표했다.

도교육청은 2일 오후 홈페이지를 통해 도내 사립유치원 1069곳을 대상으로 조사한 '2019학년도 개학연기 유치원 현황'을 게시했다.

개학을 연기하기로 한 유치원 44곳은 대부분 변경된 개학일을 밝히지 않았다. 변경 개학일을 밝힌 유치원은 총 2곳으로 1곳은 '무기한 연기', 또 다른 1곳은 오는 11일을 개학일로 잡았다.

이들 유치원 중 자체돌봄을 운영하기로 한 곳은 7곳이다. 다른 37곳은 수업과 돌봄을 제공하지 않는다.

도교육청의 개학일 변경 여부 조사에 답하지 않은 유치원은 103곳으로, 이들 유치원의 개학연기 여부는 아직 파악되지 않고 있다.

이에 대한 혼란을 최소화하고자 도교육청은 지난 1일 홈페이지에 지역별 긴급돌봄 지원 신청 연락망을 게시하는 등 비상대책체계를 가동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03-02 14:52:59 수정 2019-03-02 14:52:59

#한국유치원총연합회 , #사립유치원 , #교육부 , #경기도교육청 , #개학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