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티웨이항공, 기내서 '본죽' 판매 시작

입력 2019-03-10 11:49:00 수정 2019-03-10 11:49: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전 주문 없이 식사 가능

사진 : 티웨이항공



티웨이항공이 새로운 기내 메뉴로 죽을 선보인다.

이달부터 기내에 공급되는 죽은 본아이에프의 ‘본죽’이다. 해당 메뉴는 비행시간이 2시간 이상인 국제선 노선에서 판매하며 사전 주문 없이 기내에서 바로 구입 후 즐길 수 있다.

신메뉴는 고소하고 부드러운 '특버섯야채죽'과 매콤새콤한 맛이 특징인 '특낙지김치죽' 두 가지다. 새로운 메뉴의 가격은 특버섯야채죽 8000원, 특낙지김치죽 1만원이다.

티웨이항공 관계자는 "고객들의 다양한 입맛을 반영해 새롭고 맛있는 메뉴를 개발하고자 노력하고 있다"며 "구입만으로도 기부가 되는 ‘해피라이스’ 등 다양한 티웨이항공 기내 메뉴에 많은 관심과 이용 바란다"고 밝혔다.

티웨이항공은 국내 저비용항공사(LCC) 중 가장 많은 21가지 사전 주문 기내식 메뉴를 갖추고 있다. 또한 죽과 같이 사전 주문이 필요 없는 소시지세트와 분식세트, 미역국라면, 매운 짬뽕밥 등 다양한 메뉴도 준비하고 있다.

사진 : 티웨이항공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19-03-10 11:49:00 수정 2019-03-10 11:49:00

#티웨이항공 , #기내식 , #본죽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