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서울시, 50개교 급식 식재료 안전 검검 실시

입력 2019-03-13 09:58:07 수정 2019-03-13 09:58:0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시가 3월 새학기를 맞아 학교급식 식재료에 대한 안전성 검사를 실시한다.

시는 오늘 시내 초··고등학교 가운데 무작위로 50개 학교를 선정하고 식품위생감시원자격이 있는 공무원 백 명을 2인 1조 50개반으로 구성해 각 학교에 반입되는 농.수.축산물을 수거해 검사한다.

검사항목은 △농수산물 한 시료당 1kg이상 수거, 잔류농약, 미생물 검사 △축산물 200g이상, 계란 20알이상 수거해 한우유전자, DNA 잔류항생‧항균물질 검사 △가공식품은 시료당 개별포장 6~7개 총 600g이상 수거, 식품별 기준규격 검사를 실시한다.

검사 결과 부적합이 확인될 때에는 농수산물 생산자를 추적 조사해 관할 기관에 행정 조치를 의뢰할 예정이다. 생산자 행정조치는 고발조치 및 과태료부과 처분을 받게 된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3-13 09:58:07 수정 2019-03-13 09:58:07

#급식 식재료 , #급식점검 , #서울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