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만성두드러기' 원인을 먼저 찾는 한방피부과 치료법은

입력 2019-03-17 10:00:00 수정 2019-03-17 10:00: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두드러기는 피부 점막의 현관 투과성이 일시적으로 증가되면서 나타나는 부종, 팽진 가려움 등을 의미 한다. 두드러기는 생각보다 많은 사람들이 한 번씩 경험하는 흔한 피부질환중의 하나로 전인구의 15~20% 는 한 번씩 경험 한다고 한다.

두드러기는 피부가 본래의 색이기도 하고 붉은 색으로 변하기도 하는데 피부가 부풀어 오르게 되면서 가려움증이 점점 심해지고 따가움을 동반하기도 한다.

보통의 가벼운 두드러기는 피로를 필요로 하지 않는 경우가 많다.24시간 내에 흔적을 남기지 않고 사라지는 경우가 대부분인데 간혹 최고 심할 경우에는 호흡곤란이 발생하거나 하는 등의 심한 증상이 나타날 수 있어 진료가 필요하기도 하다.

심하지 않은 두드러기라고 하더라도 일상생활에서 자꾸 지속 반복되는 경우 삶의 질이 떨어질
수 있으며 만성적으로 변하거나 한다면 자칫 치료시기를 놓쳐 장시간의 치료를 해야 할 때도 있다.

두드러기는 원인을 찾을 수 없는 경우도 많은데 급성두드러기의 경우에는 음식이나 약물에 의해서 발생되는 경우가 많고 얼마 지나지 않아 증상이 호전되기도 하지만 만성적으로 발생하는 6주 이상 지속되는 두드러기의 경우에는 원인을 더욱 찾기가 어려워 치료도 어려울 수 있다.

두드러기 증상은 대게 3시간 내외로 사라지는 경우가 많다 길게 지속 된다 하더라도 12~24시간 내외로 지속되는데 눈이나 입 주위 증상이 동반되는 경우 혈관부종을 의심 할 수 있고 ,소화증상이나 호흡기 증상이 동반 될 수 있다.

호흡기 증상이 동반된 경우 혈관부종을 의심 할 수 있고, 소화기 증상이나 호흡기 증상이 동반 될 수 있다. 호흡기 증상이 동반된 경우 더 큰 문제가 유발 될 수 있기 때문에 면밀한 관찰을 필요로 한다.

두드러기 치료방법으로는 급성적으로 발생하였을 경우에는 일차적으로 항히스타민제를 복용하는 경우가 많다. 항히스타민제 복용만으로도 증상이 개선되기도 하지만 만성적인 두드러기 같은 경우, 오랫동안 치료되지 않는 두드러기의 경우에는 이 두드러기를 만들어내는 원인이 무엇인지를 잘 살펴 치료할 필요가 있다.


<도움말: 미소로한의원 수원점 이진욱 한의학박사>

권희진 키즈맘 기자 ym7736@kizmom.com
입력 2019-03-17 10:00:00 수정 2019-03-17 10:00:00

#미소로한의원 수원점 , #이진욱 한의학박사 , #두드러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