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Education

화성시, 맞벌이 가구 위한 공공직장어린이집 신설

입력 2019-04-18 10:31:38 수정 2019-04-18 10:31:38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화성시가 오는 2021년 3월까지 저소득 맞벌이 가구도 이용할 수 있도록 ‘거점형 공공직장어린이집’을 설치하기로 했다.

18일 시에 따르면 건립 대상지는 동탄 2신도시 테크노밸리 첨단산업단지 내 복지시설1부지(영천동 211)이다.

특히 이 지역은 보육수요가 높고 다수의 중소기업이 입주를 앞두고 있어, 맞벌이 부부의 보육걱정은 덜어주고 고용환경 개선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총 건립비용은 54억 6천9백만 원이며, 건립비의 80%는 국가가 부담한다. 대지 1,049㎡, 연면적 1,500㎡로 원아 180여 명을 수용할 수 있는 규모이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국공립 어린이집을 확충하고 육아나눔터와 맞벌이 가정을 위한 다함께 돌봄센터 등 다양한 보육인프라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오는 5월 중 고용노동부(근로복지공단)와 거점형 공공직장어린이집 설치 MOU를 체결하고 본격적으로 건립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권희진 키즈맘 기자 ym7736@kizmom.com
입력 2019-04-18 10:31:38 수정 2019-04-18 10:31:38

#화성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