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Education

누리과정, 내년 3월부터 '유아·놀이중심'으로 바뀐다

입력 2019-07-18 15:55:17 수정 2019-07-18 15:55:1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교육부와 보건복지부는 내년부터 3~5세 유아에게 적용되는 '2019 개정 누리과정'을 18일 확정·발표했다.

이번 개정 누리과정은 현행 일일계획대로 무조건 움직여야 하는 교육 활동 대신, 유아가 흥미와 관심에 따라 충분한 놀이 경험을 통해 몰입감과 즐거움을 느끼면서 자율·창의성을 기를 수 있게 하는 데 초점이 맞춰져있다.

또한 누리과정의 성격을 국가 수준 공통 교육과정으로 명시하는 등 교육과정으로서 구성 체계도 확립했다.

교사가 지나치게 활동을 주도하지 않도록 일일 교육계획 수립을 줄이고 주제와 유아 놀이를 일치시켜야 하는 부담도 완화시켰다.

아울러 교육과정의 5개영역(신체운동건강·의사소통·사회관계·예술경험·자연탐구)은 유지하되, 연령별로 제시한 세부 교육 내용 369개를 59개로 통합해 현장의 자율성을 확대했다.

이러한 개정 누리과정은 2020년3월 부터 전국 유치원과 어린이집에 공통으로 적용되며, 현장 안착을 위해 교사들에게 해설서와 현장 지원 자료를 보급하고, 연수 등의 기회도 제공할 계획이다.

학부모들에겐 놀이 인식을 높일 수 있는 교육·홍보 자료를 배포한다.

정부 관계자는 “학부모들에게는 홍보자료와 부모교육 자료를 배포해 ‘놀이가 최고의 배움’임을 알릴 것”이라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7-18 15:55:17 수정 2019-07-18 15:55:17

#누리과정 , #놀이중심 교육과정 , #유아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