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보은군,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서비스 '큰 호응'

입력 2019-08-22 16:15:01 수정 2019-08-22 16:15: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보은군에서 추진하고 있는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 사업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 사업은 전문 교육을 이수한 건강 관리사가 출산 가정을 방문해 산모와 신생아의 건강관리(영양, 위생 등), 산후 회복, 신생아 돌보기를 비롯해 정서적 지원과 가사활동까지 지원하는 서비스다.

지원 대상은 보은군에 주민등록을 두고 있는 기준중위소득 140%이하 출산가정이다.

보건소는 태아 유형이나 출산 순위, 소득 기준에 따라 서비스 이용에 따른 지원금을 산정하고, 이용자는 지원금을 제외한 차액(본인 부담금)만 부담하면 된다.

신청 기간은 출산 예정일 40일 전부터 출산 후 30일까지이며, 보건소 건강증진팀에 방문해 신청하면 되며, 서비스 기간은 산모의 소득 유형과 아기의 출생순위 등에 따라 1주(5일)부터 최대 5주(25일)까지 선택할 수 있다.

김은숙 보건소 건강증진팀장은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 사업을 통해 산모와 아기 건강 증진과 관리는 물론 출산 가정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줄 수 있기를 기대한다"며 "산모가 경제적문제와 육아문제로 출산을 기피하는 현상이 발생하지 않도록 출산육아용품 지원, 유축기 대여, 기저귀 지원 등 다양한 출산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군 보건소는 임산부를 위한 태교, 모유수유 교육, 출산준비 교육 등의 내용으로 구성된 해피마미 교실을 운영하고 있어 임신부터 영유아기까지 양육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하고 출산 친화적 사회분위기를 조성하고 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08-22 16:15:01 수정 2019-08-22 16:15:01

#보은군 , #신생아 , #신생아 건강관리 , #출산육아용품 지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