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복지부, "임신부·초등학생 꼭 예방접종 받으세요!"

입력 2019-11-11 09:19:16 수정 2019-11-11 09:20:0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보건복지부가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독려하고자 나섰다.

8일 박능후 장관은 정부세종청사 인근 의료기관을 찾아 인플루엔자 예방접종을 받았다.

박능후 장관은 예방접종 후 “매년 11월 말부터 유행하는 인플루엔자는 개인은 물론 국가적으로도 질병 부담이 높은 급성호흡기 질환이지만, 예방접종으로 예방이 충분히 가능하다“고 전했다.

또한 “최근 인플루엔자 유행 시기가 빨라지고 있고, 접종 2주 후부터 예방효과가 나타나기 때문에 인플루엔자 유행 전인 11월까지 많은 분들이 예방접종을 받을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정부는 65세 이상 어르신과 12세 이하 어린이, 임신부 대상으로 무료 예방접종을 지원 중이며, 특히 집단생활을 하는 초등학생과 인플루엔자에 감염되면 폐렴 등 합병증 발생 위험이 높은 임신부는 반드시 예방접종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지원대상에 해당하는 경우, 주소지에 관계없이 보건소 및 전국 예방접종 지정 의료기관에서 무료접종이 가능하며, 지정 의료기관은 보건소나 예방접종도우미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11-11 09:19:16 수정 2019-11-11 09:20:06

#초등학생 , #예방접종 , #복지부 , #임신부 ,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 #전국 예방접종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