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

Education

서울 중구, 아동·청소년 정신건강 관리교육 실시

입력 2019-11-14 17:28:06 수정 2019-11-14 17:28:0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 중구는 지난 4월부터 10월까지 관내 17개교 초·중·고 학생 약 2100명을 대상으로 '정신건강 관리교육'을 실시했다.

중구정신건강복지센터는 지난 4월부터 교육을 원하는 학교를 직접 찾아가 정신건강 관리교육을 진행해 왔다. 교육은 초·중·고 학생들의 관심사와 연령대를 고려해 이뤄졌다.

초등학생들에게는 '스트레스 관리'를 주제로 스트레스의 의미와 원인, 스트레스 대처방법을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알기 쉽게 전달했다.

중학생 대상 교육은 '정신건강 인식개선'을 주제로 청소년 정신건강 특징, 청소년기 경험하는 정신건강 어려움, 정신건강에 도움이 되는 대처방법으로 구성했다.

학업스트레스가 심한 고등학생들에게는 '자살 예방'을 주제로 청소년기 우울, 청소년기 자살의 특징, 자살의 위험신호, 자살 예방 방법을 자세히 알아보고 건강한 관계망의 중요성을 설파했다.

서양호 구청장은 "각종 스트레스에 노출돼 있는 아이들의 몸과 맘이 모두 건강하게 자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11-14 17:28:06 수정 2019-11-14 17:28:06

#아동 청소년 , #아동 정신건강 , #서울 중구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