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복지부-아세안, 보건의료분야 협력체계 본격 추진

입력 2019-11-26 14:30:42 수정 2019-11-26 14:31:0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복지부 박능후 장관은 26일 한-아세안특별정상회의가 열리는 부산에서 림 족 호이 아세안 사무총장을 면담하고, 한국과 아세안 간 보건의료 분야 협력체계 구축 방안과 협력 의제를 논의했다.

박능후 장관은 그간 보건의료분야에서 한국과 아세안 간 공식 대화체계가 없었다며, 아세안과 보건의료 협력을 체계적으로 강화하기 위해서는 지속적이고 견고한 협의체계 구축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지속가능한 경제·사회발전을 이끄는 원동력은 바로 건강한 국민이라며, 보건의료 협력은 서로의 정치, 사회적 이념을 넘어 협력할 수 있는 분야라고 역설했다.

이번 면담에서는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계기로 진행된 이번 아세안 사무총장과의 면담에서는 대화 채널 운영 방안과 협력 희망 의제에 대한 구체적인 논의가 이뤄졌다.

복지부는 공식대화 채널을 통해 보건의료 개발협력, 보건산업분야 협력 등 한국과 아세안이 진행 중인 협력 사업 현황을 점검하고, 양측에 도움이 될 수 있는 협의 의제를 논의하고 그 성과를 구체화할 계획이다.

아세안 림 족 호이 사무총장은 한-아세안 보건의료 협력 강화를 위한 한국의 노력에 대해 감사의 뜻을 나타내며, 아세안 사무국이 적극 협조하겠다고 약속했다.

박 장관은 "보건의료 분야 한-아세안 협력을 강화하는 것이 한-아세안의 공동번영을 위한 '신남방 2.0' 동력 확보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11-26 14:30:42 수정 2019-11-26 14:31:00

#보건의료분야 , #복지부 , #아세안 , #아세안 보건의료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