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서울사랑상품권' 동네 중소마트서 쓰세요

입력 2019-12-19 09:30:04 수정 2019-12-19 09:30:0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서울시가 내년에 제로페이 기반 모바일 지역화폐 ‘서울사랑상품권’을 새롭게 발행하기로 한 가운데, 시민들이 일상에서 자주 찾는 동네 중소마트에서 서울사랑상품권을 이용할 수 있도록 사용처 확대에 나선다.

‘서울사랑상품권’은 제로페이와 연계한 모바일 지역화폐다. 각 자치구에서 발행하며, 해당 자치구 제로페이 가맹점에서 사용할 수 있다. 소비자는 7% 할인된 금액에 구매해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소상공인은 서울사랑상품권 결제 시 수수료가 0%다.

지역 내 소비를 늘려 소상공인 매출 증대로 이어지게 하자는 취지로, 대형마트, 백화점, 대기업 계열사‧프랜차이즈 일부, 사행‧유흥업종에서는 사용이 제한된다.

시는 내년 한 해 총 2천억 원 규모의 서울사랑상품권을 발행한다는 계획이다. 우선 내년 1월15일 강동구‧영등포구에서 시작으로 18개 자치구가 상반기 중으로 발행한다. 나머지 7개 자치구는 추가 발행을 추진한다.

이와 관련해 박원순 시장은 18일 15시 ‘한국마트협회’와 「제로페이 및 서울사랑상품권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한국마트협회는 전국 중소마트 총 4,836개를 회원사로 보유하고 있다. 이중 서울지역 중소마트는 300여개다.

협약에 따라 한국마트협회는 서울사랑상품권 발행 전까지 협회 소속 서울소재 회원사 300개 중소마트가 제로페이 가맹점으로 가입할 수 있도록 독려한다. 또 신규 가맹점에는 소비자가 금액을 입력하는 방식이 아닌, 소비자 QR을 마트 내 기기로 인식해 결제하는 ‘소비자 QR방식’을 도입해 이용 편의를 높인다는 계획이다.

이밖에도 마트 내 홍보부스를 운영해 소비자에게 서울사랑상품권 구매‧이용 방법을 안내한다는 계획이다. 시는 제로페이 가맹점 확대를 통해 서울사랑상품권 이용이 확산될 수 있도록 협력‧지원한다.

한편, 서울사랑상품권은 현재 9개 앱을 통해 구매 가능하다. 소비자는 상시 7% 할인된 가격으로, 1인당 자치구별로 월 50만원까지 구매할 수 있다. 설 명절을 포함한 특별판매기간엔 최대 10% 할인된 값에 살 수 있다.

9개 앱은 ▴체크페이 ▴머니트리 ▴비즈플레이 ▴농협올원뱅크 ▴경남은행투유뱅크 ▴부산은행썸뱅크 ▴대구은행IM샵(#) ▴광주은행개인뱅킹 ▴전북은행뉴스마트뱅킹이다. 법인은 할인율과 구매제한 없이 제로페이 모바일 상품권 법인대량구매 사이트에서 구매할 수 있다.

서울사랑상품권은 기존 제로페이 결제 방식과 똑같다. 소비자가 상품권 구매 앱을 통해 생성된 QR을 제시해 가맹점 기기로 인식하거나, 가맹점에 비치된 판매자 QR을 촬영하고 소비자가 금액을 직접 입력하는 방식이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시민들이 일상에서 자주 이용하는 동네 중소마트에서 서울사랑상품권 사용이 확산되길 기대한다"면서"앞으로 서울소재 중소마트뿐만 아니라 전국의 마트들이 제로페이 가맹점으로 가입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19-12-19 09:30:04 수정 2019-12-19 09:30:04

#서울사랑상품권 , #중소마트 , #서울사랑상품권 구매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