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국내 최초 어린이 전용 극장 65년만에 복원

입력 2020-02-06 09:03:01 수정 2020-02-06 09:03: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우리나라 최초의 어린이 전용 극장인 부산 '자유아동극장'이 65년 만에 복원된다.

부산 서구는 20억원을 편성해 올해 하반기 중으로 착공할 예정이다. 극장은 1층 자유아동극장, 2층 체험관, 3층 한형석 기념관으로 총 3층 규모다.

이 극장을 설립한 독립운동가 한형석 선생은 일제강점기 중국에서 광복군으로 활동했으며 서구 부민동 생가 마당에 사비를 털어 시설을 마련했다.

한형석 선생은 이곳에서 전쟁고아나 부랑아들을 대상으로 아동극과 영화를 무료로 보여줬고, 밤에는 야학을 운영하기도 했다.

그 동안 서구는 한 선생의 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지난 2013년부터 극장 복원을 추진해 왔지만 예산이 부족해 생가 옹벽을 정비하는 선에서 마무리를 지었다가 이번에 재착수했다.

김경림 키즈맘 기자 limkim@kizmom.com
입력 2020-02-06 09:03:01 수정 2020-02-06 09:03:01

#자유아동극장 , #어린이전용극장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