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천안시, 어린이집 662개소에 2차 소독 지원

입력 2020-03-11 17:30:03 수정 2020-03-11 17:37:04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 천안시 제공



천안시는 관내 전체 어린이집 662개소를 대상으로 2차 소독을 실시하고 감염예방 물품을 전달한다고 11일 밝혔다.

현재 천안시내 어린이집은 이달 22일까지 휴원한 상황이다. 시는 1차적으로 오는 14일부터 29일까지 인력 부족 등으로 방역이 어려운 어린이집 내부 소독을 강화하고, 마스크와 소독제, 살균제 등 물품을 지원할 예정이다.

또 손소독제 9,886개(개소 당 평균 15개)를 2차로 배부해 적극적으로 코로나19 감염을 방지한다는 방침이다.

방역은 긴급보육 아동 수요가 없는 어린이집은 낮 시간을 이용해 실시하고, 긴급보육 수요가 있는 어린이집은 하원 이후 또는 주말을 이용해 실시한다.

시 재난안전대책본부장은 "“면역력이 약한 영유아의 안전을 지키기 위한 예방차원의 조치로 소독과 예방물품을 배부하게 됐다"고 밝혔다.

박애숙 천안시어린이집연합회장은 “방역업체를 통해 소독하려해도 예약조차 하기 힘든 상황인데, 천안시가 선제적으로 전체 어린이집 소독을 진행해줘 고맙다”면서 “어린이집에서도 손씻기 교육, 장난감 소독 등 아이들이 깨끗한 보육환경에서 자랄 수 있도록 신경쓰겠다”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3-11 17:30:03 수정 2020-03-11 17:37:04

#어린이집 , #소독 지원 , #전체 어린이집 , #천안시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