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경기도, 4월 중 어린이집 1만958곳에 방역물품 지원

입력 2020-04-23 11:00:06 수정 2020-04-23 11:00:06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사진= 경기도 제공



경기도는 4월 중에 도내 어린이집 1만958곳에 마스크와 소독용품, 체온계 등을 지원한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지원을 위해 총 55억 1,000여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마스크는 도내 재원아동과 보육교직원 40만 8,168명을 대상으로 1인당 2매씩 총 81만 6,336매를 지원한다. 이는 어린이집 내 확진자 또는 유증상자 발생 시 사용할 마스크 비축분으로 활용한다.

소독용품은 어린이집에서 우선 구입한 뒤 보조금을 지급하는 형식으로 지원한다. 체온계는 식약처 인증 업체에서 각 시군이 개별 구매해 어린이집에 보급할 예정이다.

소독용품과 비접촉식 체온계는 아동 50인 이상인 어린이집에는 2개씩, 50인 미만인 어린이집에는 1개씩 지원한다.

도 관계자는 “어린이집에 대한 철저한 소독과 발열 체크로 코로나19를 사전 예방할 수 있도록 차질 없이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4-23 11:00:06 수정 2020-04-23 11:00:06

#어린이집 , #방역물품 , #경기도 , #방역물품 지원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