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성북구, 영유아 부모위한 '코로나19 심리방역 프로그램' 운영

입력 2020-05-01 10:00:10 수정 2020-05-01 10:00:10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기사와 무관한 사진입니다.



서울 성북구 육아종합지원센터는 영유아와 부모들을 위한 코로나19 심리방역프로그램을 시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코로나블루 예방과 해소를 위해 진행되는 이번 프로그램은 4가지의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놀이키트 증정, 양육 부모를 대상으로 하는 통합 스트레스 검사 및 상담, SNS(인스타그램)를 활용한 놀이캠페인(놀이체험장 무료 쿠폰 증정행사), 홈페이지에 부모·보육교사를 위한 육아정보안내 등이다.

이번 프로그램 중 놀이키트 및 통합스트레스 검사는 5월 5일까지, 인스타그램 이벤트는 5월 18일까지 접수를 받는다.

백정현 육아종합지원센터장은 "코로나19로 집에서 장기간 영유아를 양육하는 부모에게 '부모교육'과 '영유아-부모간 체험놀이' 활동을 제공하고 양육에 지친 부모의 우울감을 극복하는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5-01 10:00:10 수정 2020-05-01 10:00:10

#심리방역 , #성북구 , #영유아 , #코로나 , #코로나블루 예방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