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선관위, 총선서 사용한 방역물품 학교‧유치원에 제공

입력 2020-05-10 09:00:01 수정 2020-05-10 09:00:01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지난 4.15총선 당시 투표소에서 사용했던 코로나19대비 방역물품을 학교 등 필요한 기관에 제공키로 했다.
총선 당시 선거인의 발열 체크를 위해 비접촉식 체온계 2만 여개를 사용했다. 선관위는 이중 자체 사용분을 제외한 전량을 제공할 계획이다.
체온계는 각 지방자치단체로 전달돼 개학 혹은 개원을 앞둔 학교와 유치원 등 시급하게 필요한
곳에 우선 배부된다.

또한 자가격리자 투표관리를 위해 구비한 보호복의 남은 수량도 각 지역 보건소에 전량 제공하고, 마스크와 손소독제는 저소득층 및 장애인 등에게 전달할 방침이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5-10 09:00:01 수정 2020-05-10 09:00:01

#방역물품 , #선관위 , #유치원 , #학교 , #방역물품 학교 , #비접촉식 체온계 , #코로나1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