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Total News

인천 미추홀구 학원강사 확진…수강생 등 8명 감염

입력 2020-05-13 10:03:49 수정 2020-05-13 10:07:47
  • 프린트
  • 글자 확대
  • 글자 축소


이태원 클럽발 코로나19 감염이 지역사회로 확산되고 있다.

13일 오전 인천시는 미추홀구에 거주하는 학원강사 A씨(남.25세)와 관련돼 총 8명의 추가 감염이 확인됐다고 밝혔다.

A씨는 이태원 클럽을 방문한 관내 102번 확진자로, 지난 9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집단 감염이 발생한 곳은 미추홀구 내 교습학원으로, A씨와 함께 일하던 동료강사 B(20,남)씨, 학원 수강생인 C군(16), D양(19)등 총 6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또한 연수구에서 A씨로부터 과외를 받은 E양(13)양과 E양의 어머니(46)도 모두 양성 판정을 받고 병원으로 이송됐다.

A씨는 당초 무직이라고 직업을 속였다가 역학조사 과정에서 학원강사로 확인됐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오늘 오전 10시에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방역 대책을 발표할 예정이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입력 2020-05-13 10:03:49 수정 2020-05-13 10:07:47

#미추홀구 , #학원강사 , #수강생 , #인천 , #인천 미추홀구 , #이태원클럽 , #코로나19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URL
© 키즈맘, 전재 및 재배포 금지